당신의 현재 위치: 사이트 홈페이지 >> 역사 유적
까지:
글꼴 크기:
역사 유적

숙천의 특색이 다양한 역사 유적이 매우 많다. 사홍현 송림촌 고원유적은 국내외 고고학 전무가들로부터 “화석 보물고”로 불리우고 “하초만인 유적”은 중국 화동 지역에서 발견된 가장 이른 고대 인류 유적이며 “순산집 유적”은 강소성 경내의 가장 이른 신석기 시대 유적이다. 고대 건축물은 전쟁과 홍수 등으로 인해 파손이 엄중하지만 현재 보존된 건축으로는 명횡학대성전(明黉学大成殿),청칙봉현우백행궁(清敕封显佑伯行宫),도생감점(道生碱店),청초칙건안란용신당(清初敕建安澜龙王庙)이 있다. 그중 청초칙건안란용신당 즉 건륭행궁은 강소성 북부에서 보기 드문 고대 건축이다. “극락률원”(极乐律院)은 화동지구 대 선림(大禅林)중의 하나로서 절 중의 대웅보전, 경무루, 옥불루등 주요 건물은 완벽히 보존되였고 건물에 사용된 “인자형 보”(人字梁) 목제 구조는 매우 보기 드문 것이다. 웅위로운 항왕고거에는 초패왕 항우가 친히 싦은 홰나무는 아직도 푸르싱싱하다. 숙천에는 고대 묘지와 비석이 매우 많다. 1985년에 출토한 원나라 “삼황묘비”는 역사가 유구한 비석이고 건륭행궁내 건륭황제가 친히 쓴 옥비는 드믄 진품이며 숙천 경내에는 사양삼장한나라묘지, 사홍중강한나라묘지, 하항성유적, 릉성유적, 숙예성유적, 숙천성유적등 유적이 있고, 발굴중에 있는 사홍최장하나라묘지는 전무가로 부터 왕1급으로 인증받았다. 또한 서문화 유적 “학창묘”, 삼국로숙정, 호거룡반의 “부산언”, 명나라 성벽과 청나라 말기 양사홍묘 등이 있다. 근현대 혁명 기념지로는 숙북전쟁기념탑, 기념관, 설봉묘원, 수가강렬사릉원, 강상청묘, 오령생묘 등이 있다.

스캔 이차원 코드 모음집 본 페이지의 링크
打印本页 关闭本页 返回顶部